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배합기 토출문을 교체하고 투입버켓 밑 베어링을 교체해 봅니다.

토출문 교체 및 투입버켓 하부의 베어링 교체작업

토출문도 때가 되면 교체를 해야 합니다.
그 때가 언제냐. 당연히 철판이 뚤릴판이면 바꿔야겠죠.
기기의 전기는 켜둔 상태에서 토출문 실린더를 가장 아래쪽으로 놓아주세요.
그리고 토출문에 있는 경첩핀을 빼주시기 바랍니다.(물론 내부는 통을 비워뒀겠죠)

그다음 토출문의 가이드 역할을 해주는 볼트를 풀러서 토출문을 꺼내면 됩니다.

참 쉽죠.
뜯어내고 나니 저렇게 뚤려 있었네요. S45철판 9T였는데 이만큼 쇠를 볏짚이 글거내는 군요.
교체후 토출문장착한 사진입니다.
물론 경우에 따라 토출문의 크기는 시기별로 차이가 있으므로 기본규격은 확인이 필요합니다.


이번에 아래F318베어링의 교체입니다.
사료가 베어링에 얼마나 안 좋은 지 알수 있겠지만, 이농가는 이미 베어링에 구리스만 주입하시고 주변 청소는 하지 않으셨나봅니다.
위의 사진을 보면 떡진 사료들이 베어링 겉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내부에서도 발견되는데 이미 굳어 있었네요. 중요한것은
안쪽도 드라이버나 막대기로 쑤셔서 청소를 해주셔야 합니다.
사료가 쌓여서 구리스오 떡지고 그뒤에 베어링의 커버를 손상시킬 정도가 되었네요.
결국 베어링에서 소리가 납니다. 따락따락하는 소리가 납니다.
베어링을 지지하는 볼트를 제거합니다.
베어링을 교체합니다. 스크류후 후측에 있는 후렌지와 꽉물리기위해서 다시한번 스크류 후렌지 볼트를 조이면 끝....

참 쉽죠....

작업은 생각보다 간단한데, 기계를 두려워하시는 분들은 이 작업도 출장을 요청하십니다만, 직접작업가능한 수준의 업무들입니다.

필요하면 재료만 준비하시면 되지요.

제품을 오래 쓰시고자 한다면 구리스 주입하는 날짜는 정해두세요.
한달에 한번 구리스가 회전하고 있는 스크류를 처다보면서 한 10방정도, 구리스가 밖으로 튀어나오면 멈추십시요.

또하나 청소가 중요한데, 베어링 케이스 주변도 함께 청소 하셔야 합니다.떡진사료도 베어링을 고장냅니다.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실린더와 오일패킹

실린더의 원리

아마 보시면 빡 이해하실거라 생각이 됩니다. youtube에 올려주는 많은 분들덕에 이해가 빨라지고 있습니다.


 실린더 관련 용어 우선 각각의 용어를 알아야 할겁니다.
<그림1 : 인터넷>
로드(ROD) : 금속막대 : 실린더의 붐대라고 보시면 됩니다.
실(SEAL) : 흔히 리데나, 오일씰 등으로 말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각장치의 영역을 구분지어주면서 오일의 혼유방지하는 장치입니다.
플런져(PLUNGER) : 피스톤을 밀어내리도록하는 받침역할의 기기 우리말로도 플런져라고 하지요.

그렇게 어려울거 없는 몇가지를 가지고 단어의 조합을 하다보니 많아 보이지만 결국은 4단어의 적당한 조합으로 저 많은 용어들이 만들어지네요.



 실린더 분해
<오일이 세고있는 유압실린더> 

 여기에 이제 배합기에 있는 실린더를 사진으로 보겠습니다.
*.만약해체를 하려고 한다면 버켓실린더가 기능을 못하므로 버켓은 견인하거나 고정해두시기 바랍니다. 로드 커버실린더 몸체 
위의 두 장치 로드커버와 몸체부분입니다. 해체하고 나면 위와같이 분리되고 중심의 로드를 볼수 있습니다. 우선 문제가 발생하여 해체하였으므로 멀쩡한 사진은 없네요.
<실린더로드와 피스톤부>  실린더 고장 이게 문제가 발생하여 아래와 같이 실이 고장난경우를 사진으로 확인합니다. 우선 원인규명을 단정짓기는 어렵겠지만, 제작업체에 확인해본 결과,  <1> 오일유부족으로 인한 과열손상,  <2> 오일유온도가 높아 고무의 경화 등으로 발생할수 있는 증상과,  <3> 유압오일의 변경으로 인한 윤활역할 부재를 원인으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보통은 씰이 찢어지거나, 손상되어 문제가 발생하면 오일의 리크현상이 발생하는데 상기 건과 같은 경우는 손상된 부위가 아니라 고무패킹이 완전히 뒤집어진 경우로 볼수 있습니다.
문제는 당장쓰는데 안되는게 문제가 되므로, 아마 문제가 있을 때 잡지 못하고 지속사용을 하다보니 더 큰 손상으로 가져온 것으로 보입니다. 이 정도 문제가 발생한다면, …

사료배합기 (수직형 수평형 비교)

수직형배합기를 궁금해하시는 분이 계셔서 동영상을 참고하시라고 올려드립니다.
사료배합기종류가 수평형만 있는 것은 아닙니다.

수직형, 사선형, 4오거, 2오거, 릴형, 등등 많지요.
나에게 맞는 배합기 선택이 중요한데요.

수직형의 장단점을 잘 아시고 판단하셔야 합니다.
수직형을 쓰면 다 좋다고 생각하시면 안되는 부분 몇가지만 알려드립니다.

1. 수직형의 경우 초기 부하가 큽니다.
보통 3상전기를 쓰시는 분들이라면 아시겠지만 신고전력량이 70KW이상을 쓰게 되면 전기안전관리를 받으셔야 한다는 불편한점.... 왜 이말씀을 드리냐면 배합중의 부하는 수평형대비하여 전기 소모가 적지만, 수직형은 초기에는 전력을 충분히 반영해줘야 합니다. 그 이유는 간단합니다. 사료가 가라 앉거나, 사료가 들어간채로 돌리려고 한다면 부하가 훨씬 높아지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반면 배합중에는 회전할때 세절역할을 하기보다는 혼합을 하기 때문에 부하가 적어집니다. 그 크기에 달리겠지만 용량을 크게 할수록 일반농가에서 사용하기에 전기량이 부담되죠. 물론 전기가 충분한 집에서는 문제가 없습니다. 수평,수직형 무승부

2.배합효율의 장점
배합기의 용적율을 말씀드리는 것은 배합양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 입니다. 하지만, 배합이라는 것은 대류를 할수 있는 빈 공간이 필요로 한다는 말씀. 수평형의 경우 오거의 빈자리를 채워서 혼합을 하게 만들어야 해서 맨마지막 오거는 비워질정도로 양을 채우시는 것이 올바릅니다. 70~80%용적이 배합용적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그러나, 수직형의 경우 90%에 육박할 정도로 총용량에 준하게 사용할수 있다는 점. 그 이유는 수직형오거의 형상을 보면 이해할수 있는데, 맨아래쪽에 오거가 빈자리르 만들어내면서 회전을 하기 때문에 위에서 아래로 빈자리를 메워지게 만들기 때문이죠.
배합효율에서 수직형배합기 판정승

3.수분과 먼지

#솔밸브 #유압불량 #이상작동 #사료배합기 #솔밸브청소 #솔레노이드밸브 #솔레노이드

#솔밸브#유압불량#이상작동#사료배합기#솔밸브청소
#솔레노이드밸브#솔레노이드

기계를 만질 줄 안다는 사람이 되는 길입니다.

주요 증상이 아래와 같을 때 한 번 풀러 보세요.
다만, 구형기계에서는 유압장치가 사료투입장치 밑에 있으므로 완전주의를 하셔야 합니다. 이점을 깜빡하고 설명을 안해서 큰일 날 뻔 했네요.

동작 버튼에 의한 작동이 안되고 임의 동작이 된다거나, 제대로 기능을 하지 않는다면, 사람으로 치면 뇌출혈 정도 생각하시면 됩니다. 유압장치의 특정부위를 간음하기 어렵지만, 이물질이 필터를 거치지 않고 들어가면서 솔밸브의 입구를 막을수 있습니다. 그렇다고 멀쩡한 솔밸브 새로 살수 없으니, 한번쯤 청소를 각오해보는 것도 답입니다.